동영상강좌
  CF로 배우는영어
  생활속표현
  영어뉴스
  오디오*비디오 수업
  오늘의 동영상
  강사가 들려주는 금주의 명언
홈 > 커뮤니티 > 오늘의 동영상   
 
China locks down 21 million people in Chengdu as COVID-19 cases rise
관리자 2022-09-07 오후 1:17:50 10321

 

 

Description: 

Chinese authorities locked down Chengdu, a southwestern city of 21 million people, following a spike in COVID-19 cases. Photos of empty supermarket shelves and Chengdu residents scrambling to hoard groceries went viral on social media with the order given only six hours before taking effect. China is the last large economy wedded to a zero-COVID policy, stamping out virus flare-ups with snap shutdowns, mass testing, and lengthy quarantines. Chengdu, in the southwest, became the latest city to announce a shutdown, saying in an official notice residents must “stay home in principle” from 6pm (10:00 GMT) on Thursday to combat a new wave of infections. 

 

중국 당국이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인구 2100만 명의 서남부 도시 청두를 봉쇄했다. 빈 슈퍼마켓 진열대와 청두 주민들이 식료품을 사재기하기 위해 앞다투어 뛰어다니는 사진은 시행 6시간 전에 내려진 명령과 함께 소셜 미디어에서 입소문이 났다. 중국은 스냅 셧다운, 대량 검사, 장기 검역으로 바이러스 폭발을 근절하면서 제로 코로나 정책을 고수하는 마지막 거대 경제국이다. 남서부에 있는 청두는 공식 공지를 통해 주민들이 목요일 오후 6시(GMT 10시)부터 새로운 감염 물결과 싸우기 위해 "원칙적으로 집에 있어야 한다"고 말하며 폐쇄를 발표한 가장 최근의 도시가 되었다. 

 

Transcription:

These are the scenes at a market in Chengdu. When Chinese authorities imposed a lockdown this week. Many desperately grabbing what they could before the shelves emptied out. Some going to extreme lengths to stock up. Twenty one million people live here and on Thursday, 157 of them tested positive for covet 19. The government says just one case would be enough to hit pause. 

Yang Xiaoguang: In essential services like supermarkets, pharmacies, and hospitals will remain open. Restaurants are only allowed to offer takeaway and employees of those places should get tested every day. Every household can send one person with a negative test result to do their shopping once a day.

Leah Harding: Mass testing means long lines. Even the digital registration system keeps crashing. Overwhelmed at the number of daily entries. But testing has to be done for people to be able to bring food back home to their families.

Wang Yigang: Flights, trains, taxes, and shared bikes are still available for residents. Medical workers and residents who have an urgent need to go out must provide negative test result taken within 24 hours before using public transportation. Shanghai and Beijing know all too well what it's like during a complete lockdown; in May the W.H.O criticizing the plan to achieve what Beijing calls zero Covid-19 cases in such mega cities.

Dr. Tedros Adhanom Ghebreyesus: We indicated that the approach you know will not be sustainable and considering the behavior of the virus I think a shift will be very important. 

Leah Harding: The empty streets of major Chinese cities are a reminder of the links the government is willing to go to stop the pandemic.

 

청두의 한 시장에서의 장면들이다. 중국 당국이 이번 주에 봉쇄령을 내렸을 때. 많은 사람들이 진열대가 비기 전에 할 수 있는 것을 필사적으로 움켜쥐었다. 일부는 비축하기 위해 극단적인 장사를 한다. 2억 1백만 명의 사람들이 이곳에 살고 있고, 목요일에 그들 중 157명이 코로나19에 양성 반응을 보였다. 정부는 단 한 가지 사례만으로도 중단될 수 있다고 말한다. 

양샤오광: 슈퍼마켓, 약국, 병원과 같은 필수 서비스에서는 계속 문을 열 것이다. 레스토랑은 테이크아웃만 허용되며, 그 장소의 직원들은 매일 검사를 받아야 한다. 모든 가정은 음성 테스트 결과를 가진 한 사람에게 하루에 한 번 쇼핑을 하도록 보낼 수 있다.

Leah Harding: 대량 테스트는 긴 줄을 의미합니다. 심지어 디지털 등록 시스템도 계속 무너지고 있다. 일일 항목 수에 압도당했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이 집에 있는 음식을 가족에게 가져다 줄 수 있도록 테스트를 해야 한다. 

왕이강: 항공편, 기차, 세금, 공유 자전거는 여전히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다. 의료인과 외출이 시급한 주민은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전 24시간 이내에 실시한 음성검사 결과를 반드시 제시해야 한다. 상하이와 베이징은 완전한 봉쇄 기간 동안 그것이 어떤 것인지 너무나 잘 알고 있다; 5월에 W.H.O는 이러한 거대 도시에서 중국이 코로나19 제로라고 부르는 것을 달성하기 위한 계획을 비판한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이수스 박사: 우리는 당신이 알고 있는 접근 방식이 지속 가능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고 바이러스의 행동을 고려할 때 변화가 매우 중요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리아 하딩: 중국 주요 도시의 텅 빈 거리는 정부가 전염병을 막기 위해 기꺼이 가려고 하는 연결고리를 상기시킨다. 

 

Question:

1. Illustrate the scenario in Chengdu when Chinese authorities imposed a lockdown. 

2. What services will remain open?

3. What will still be available for resident? Who should provide negative test result taken within 24 hours?


첨부파일 Uploaded File : 20220907131750_YOX8X.jpg  
Queen Elizabeth II was worth an estimated $500 million
Monster monsoon wreaks havoc in Pakistan